스타벅스 올레아토™, 4월 20일 일본 일부 매장에서 출시

스타벅스 올레아토™, 4월 20일 일본 일부 매장에서 출시

스타벅스는 스타벅스(Starbucks®) 최고급 아라비카 커피에 파르타나(Partanna®)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을 넣는 혁신적인 제조법으로 완성한 ‘올레아토(Oleato™)’ 커피 음료 라인을 2023년 4월 20일 일본 전역의 스타벅스 리저브(Starbucks Reserve®) 로스터리 도쿄를 포함한 60여 개의 엄선된 매장에 출시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올레아토™는 2월 이탈리아에서 데뷔한 이후 3월에 시카고, 시애틀, 뉴욕의 Starbucks Reserve® 로스터리 및 미국 내 일부 매장에서 출시됐다. 이 음료 라인의 세 번째 스타벅스 글로벌 출시 시장은 일본으로 정해졌다. 일본은 스타벅스가 26년 전 북미 외 지역에서 글로벌 브랜드 여정을 시작한 국가이다.

스타벅스의 상징적인 라테와 마찬가지로 올레아토™도 이탈리아에서 시작됐다. 스타벅스 커피 컴퍼니(Starbucks Coffee Company)의 명예 회장이자 이사인 하워드 슐츠(Howard Schultz)는 2022년 여름 이탈리아를 여행하는 동안 기운을 북돋는 의식으로 매일 한 숟가락의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을 즐기는 오랜 가족 전통을 접했다. 슐츠는 파트너(직원) 및 고객과 함께 이 새롭고 혁신적인 커피 의식을 일본에 공개했다.

슐츠는 “밀라노에서 첫 출시 이후 현재 일부 미국 시장에서 올레아토™에 대한 파트너의 자부심과 고객의 뜨거운 반응은 기대를 훨씬 뛰어넘었다. 이 새로운 커피 혁신을 일본에 소개하면서 도쿄에 머물다 보니 오래도록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은 커피와 제조 기술에 대한 커뮤니티, 공감, 열정이 떠오른다”면서 “스타벅스 아라비카 원두와 파르타나 냉압착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과 같은 최고급 자연 원료의 연금술로 탄생한 커피의 차세대 혁명을 일본 시장에 소개하게 돼 기쁘다. 올레아토™는 스타벅스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준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일본 최고경영자인 미나구치 타카후미(Takafumi Minaguchi)는 “일본 고객에게 스타벅스의 최신 음료를 제공하게 돼 기쁘다”라며 “고객은 자신의 스타벅스 경험을 즐길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적극적으로 찾고 싶어 한다. 예상치 못한 두 가지 재료의 혁신적인 조합은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어 탁월하고 새로운 맛의 커피로 행복을 선사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커피와 올리브 오일의 만남

올레아토™ 음료는 스타벅스 아라비카 커피에 맛있는 파르타나 냉압착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을 한 숟갈 더한 예상치 못한 조합이 선보이는 혁신적인 커피 음료 라인이다. 예상을 벗어난 조합의 결과로 이룬 조화로움은 벨벳처럼 부드럽고 섬세하게 달콤하며 고급스러운 커피를 탄생시켜 범상치 않은 새로운 풍미와 식감으로 마실 때마다 기분 좋게 한다. 스타벅스 커피와 완벽하게 어울리는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오일만 신중하게 선택해 블렌딩한 올레아토™ 음료는 비교 불가한 새로운 커피 리추얼(The New Coffee Ritual)을 선사한다.

독특한 견과류 맛에 약간의 달콤함과 버터 캐러멜의 풍부한 부드러움이 결합된 파르타나 올리브 오일은 스타벅스 커피와 천생연분이다. 뜨겁게도, 차갑게도 모두 놀라울 정도로 고급스러운 텍스처가 최고의 맛을 선사한다.

올레아토™의 일본 도입을 이끈 음료 개발 그룹 매니저인 시미즈 타쿠(Taku Shimizu)는 “자연의 최고급 재료인 커피와 올리브 오일의 연금술로 탄생한 올레아토™를 일본에 출시하게 돼 설렌다. 우리는 이탈리아에서 영감을 받은 놀랍고 매력적인 경험을 유지하면서 올레아토™를 일본에 소개하는 방법을 찾기 위해 창의력을 발휘했다. 스타벅스의 혁신으로 탄생한 독특한 맛과 식감의 올레아토™의 맛있는 경험은 고객들의 새로운 커피 리추얼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다음 올레아토™ 음료는 4월 20일부터 일본의 일부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